Background Image
조회 수 48928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무중단 서비스를 위한 DB 서버 이중화 구축
죽지 않아야 한다. 날리지 말아야 한다. 빨라야 한다.

 

* 본 게시글은 월간 마이크로소프트웨어 7월호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
오보명 obm@nhn.com | NHN Business Platform 서비스 플랫폼 개발 센터에서 플랫폼 확산 업무 및 오픈소스 라이선스 컨설팅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4년 전 CUBRID라는 국산 DBMS와 인연을 맺은 이후, CUBRID 의 국내/해외 확산 업무를 담당하고 있으며 CUBRID 글로벌 커뮤니티 사이트(http://cubrid.org)를 운영하면서 전세계 개발자들과 소통하고 있다.
----------------------------------------------------------------------------------------------------------------------------------------------------------------------------

 


2011년 6월 17일(금) 자정 00:00부터 오전 09:30분까지 국내 홈쇼핑 선두 업체의 쇼핑 사이트가 시스템 점검을 이유로 서비스 운영을 일시 중단했다. 해당 업체의 2010년 매출액과 온라인 쇼핑 매출 비율(30%)을 고려할 때, 1시간 당 매출액은 약 2,700만원이고, 9.5시간 동안 올릴 수 있는 매출액은 약 2억 5천만 원에 이른다. 물론, 대부분 고객들이 잠을 자는 시간이어서 실제 손실액은 훨씬 적었을 것이다. 당일 필자는 에어컨 가격을 알아보고 있었는데, 결국 다른 쇼핑 사이트에서 이를 구매했다. 서비스가 죽지 않아야 하는 이유? 바로 매출과 직결되기 때문이다.

 

왜 서비스는 중단되는가?
서비스 중단의 유형은 원인에 따라 크게 두 가지로 구분할 수 있다. 운영자가 예측하지 못한 장애 상황이 발생한 경우, 그리고 운영자가 의도적으로 서비스를 중단하고 시스템 점검과 같은 상시 운영 업무를 처리하는 경우이다. 이때 문제가 되는 것은 전자의 경우이다. 천재지변, 네트워크 단절, 운영 서버 리소스의 과다 사용, 하드웨어 고장 등의 이유로 장애가 발생하는 경우, 운영자가 원인을 판단하고 서비스를 정상 복구하기까지 상당한 시간이 소요되기 마련이다. 후자의 경우는 다행히 작업 시간을 미리 예측할 수 있지만, 사용자 방문이 가장 적은 새벽에 점검 작업을 수행하여야 하므로 운영자는 늘 피곤할 수 밖에 없다. 근본적으로 피곤은 “간” 때문이기는 하지만, 운영자의 피곤을 줄일 수 있는 확실한 방법은 바로 HA(High Availability) 시스템 구축이다.

 

서비스에 적합한 HA 솔루션 선택
서비스 가용성을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 DBMS벤더들은 각각 다양한 방식으로 HA 솔루션을 지원한다. 아래 표는 각 제품 별 특징을 요약한 것이다.

table 1.jpg

 

표 1. 제품별 HA 솔루션의 특징 요약

 

Oracle RAC 및 MS-SQL Cluster는 공유 스토리지 기반의 구조를 따르고 있으며, MySQL과 CUBRID는 복제(Replication)을 사용하여 데이터베이스를 여러 대의 서버에 분산하는 구조를 채택하고 있다. 그 외에도 마스터/슬레이브 데이터베이스 간 동기화 방식과 복제 방식, 자동 절체(Auto-Failover) 기능의 유무, Failover 이후 어플리케이션의 자동 연결 여부 등 제품마다 동작 방식, 지원 기능 및 구축 비용이 매우 상이하다. 운영자는 예산, 서비스 규모 및 부하 패턴을 고려하여 적합한 솔루션을 채택할 수 있다.
지금부터는 비용 부담 없이 공개된 매뉴얼만으로 쉽게 고가용성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는 MySQL과 CUBRID에 대해 더욱 상세히 살펴보고자 한다.

 

목표 1. 죽지 말아야 한다.

 

웹 서비스 제공자는 누구나 서비스 가용성이 100%이기를 바랄 것이다. “서비스는 죽지 말아야 한다”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데이터베이스 서버의 죽음을 미리 대비하고, 죽음을 반드시 알려야 한다. 이를 위해 CUBRID HA는 아래와 같은 기능을 제공한다.

• DB 서버 다중화 구성
• 복제 기반의 데이터베이스 동기화
• 장애 감지 및 Failover

 

1) DB 다중화 구성
CUBRID HA는 읽기/쓰기 부하를 담당하는 마스터 노드, 장애 시 마스터 기능을 대체하는 슬레이브 노드, 읽기 부하 분산을 담당할 수 있는 복제 노드를 조합하여 다양하게 구성할 수 있다. 아래는 CUBRID HA 구성의 예이다.

 

table 2.jpg

 표 2. CUBRID HA 구성의 예시

 

아래 그림처럼 CUBRID HA 기본 구성을 한 후, 마스터 서버에 장애가 감지되면, 브로커 미들웨어가 등록된 슬레이브 DB 서버의 상태를 확인하여 연결을 수립한 후, 사용자 요청(읽기/쓰기)을 처리한다. 만약, 브로커 서버와 DB 서버를 각각 분리한 구성에서 브로커 서버에 장애가 감지되면, 마찬가지로 인터페이스(JDBC, PHP, CCI 등)에 등록된 2차 브로커 서버의 상태를 확인하고 연결을 수립한다.

  

pic 1.jpg


그림 1. CUBRID HA 구성에서 마스터 장애 시 Failover

 

MySQL 기반의 HA 환경을 무료로 구성하는 대표적인 방법으로는 1) MySQL 복제와 Linux Heartbeat 패키지를 사용, 2) MySQL 복제와 MMM(Master-Master Replication Manager) 솔루션을 사용하는 것이다. 1)은 운영 편의성 측면에서 매우 취약한 구성인데 이유는 마스터 DB 서버에서 장애가 감지되더라도 운영자가 수동으로 Failover를 하고, 슬레이브 DB 서버와 연결되도록 어플리케이션의 연결 정보를 수동으로 갱신하여야 하기 때문이다. 한편, 2)의 경우는 CUBRID와 마찬가지로 자동 Failover 및 어플리케이션 자동 연결 기능이 지원된다.
 

pic 2.jpg


  

그림 2. MySQL 복제+ Linux HB 구성에서 마스터 장애 시 Failover

 

2) 복제 기반의 데이터베이스 동기화
CUBRID와 MySQL는 데이터베이스 동기화를 위해 복제 기법을 사용하지만, 복제의 동작 방식이 서로 다르다. CUBRID는 마스터 노드에서 데이터(row)의 변경 사항을 로깅하여 이를 복제하는 row-based 복제 기법을 사용하고, MySQL은 마스터에서 수행된 SQL 문을 그대로 로깅하여 복제하는 statement-based 복제 기법을 사용한다. Row-based 복제는 마스터의 모든 변경 사항에 대해 복제할 수 있고 보다 적은 LOCK을 사용하게 되어 동시성이 높다는 장점이 있다. 한편, statement-based 복제는 슬레이브로 SQL문만 복제하므로 마스터 서버에 부하를 덜 주지만 마스터와 슬레이브 사이에 데이터베이스 불일치가 발생할 수 있다.
그림 3은 CUBRID HA 구성에서 복제 방식을 나타낸 것이다. 마스터 노드에서 데이터가 변경되면 트랜잭션 로그와 복제 로그가 슬레이브 노드로 복사 및 반영되면서 마스터 및 슬레이브 데이터베이스가 동기화된다.
 

pic 3.jpg


 그림 3. CUBRID Row-based 복제 방식

 

3) 장애 감지 및 Failover
CUBRID는 HA 기능이 구현되었던 초기 버전(2008 R2.1이하 버전)에서는 MySQL HA와 마찬가지로 Linux Heartbeat 패키지를 사용하여 노드 상태를 감지하였으나, NHN 내/외부 서비스에 CUBRID HA 적용 후 Linux Heartbeat 패키지의 불안정한 문제들(예: 부정확한 장애 감지로 인해 원치 않는 failover 발생)과 설정의 어려움이 있어, 이후 버전부터는 자체 구현한 CUBRID Heartbeat을 내장하고 있다.
CUBRID HA로 구성된 모든 노드들은 네트워크를 통해 heartbeat 메시지를 주고 받으며 자신을 제외한 노드의 상태를 감시한다. 만일, 일정 시간 동안 특정 노드로부터 heartbeat 메시지를 수신하지 못하게 되면, 해당 노드에 장애가 발생한 것으로 판단한다.
만약, 마스터 노드에서 장애가 발생하면 즉시 구성 정보와 다른 노드들의 상태 정보를 조합하여 슬레이브 노드 중 마스터가 될 수 있는 후보 노드를 선택하고 이 노드에서 쓰기 연산이 가능하도록 해당 노드의 역할을 변경하기 위한 Failover를 수행한다.

  

pic 4.jpg


그림 4. CUBRID Heartbeat에 의한 장애 감지와 Auto-Failover

 

목표 2. 날리지 말아야 한다.

 

목표 1을 달성했다고 하여 모든 문제가 해결된 것은 아니다. 만약, 장애가 발생한 순간의 트랜잭션이 정상적으로 반영되지 않거나, 마스터 노드와 슬레이브 노드 간 데이터베이스 불일치가 발생한다면 어떻게 될까? 쓰기 연산이 비교적 많은 SNS또는 메신저 사용자라면 누구나 겪었을 경험, 열심히 글을 입력했는데 그 글이 보이지 않는 황당함을 서비스 고객이 겪을 수도 있다.
“날리지 말아야 한다”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CUBRID HA는 세가지 동기화 모드를 지원하며, 운영자는 서비스 유형에 따라 적절한 모드를 설정할 수 있다.

 

table 3.jpg

 표 3. CUBRID HA의 동기화 모드 비교

 

목표 3. 빨라야 한다.

 

목표 1, 목표 2를 달성했다고 해도 여전히 남은 문제, 바로 HA 성능이다. 장애 발생 시점부터 서비스가 정상화될 때까지의 소요 시간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1) 복제 지연 최소화, 2) 신속한 장애 감지, 3) 가용한 슬레이브 노드로 Failover 수행, 4) 어플리케이션이 슬레이브 노드로 즉시 연결 등 일련의 과정들이 신속 정확하게 수행되어야 한다. 그래야만 서비스 고객들이 순간의 서비스 중단을 눈치채지 못할 것이다.

 

1) HA 환경에서의 복제 지연 테스트
서비스 가용성과 안정성을 향상시키기 위하여 HA 솔루션을 도입할 때 반드시 고려해야 할 반대 급부가 바로 성능이다. HA 환경에서는 슬레이브 노드로 복제를 수행하므로 마스터 노드에 부하가 증가한다. 또한, 데이터 무결성을 보장하기 위하여 HA 동작 모드를 동기 모드(sync mode)로 설정한 경우, 비동기 모드(async mode)에 비해 마스터 노드에 부하가 증가한다. 문제는 이러한 복제 지연이 “얼마나” 실제 서비스에 영향을 주느냐인데, 이를 검증하기 위하여 간단한 테스트를 수행하였다.
마스터 노드 1개와 슬레이브 노드 1개로 구성된 HA 환경을 구축하고, 테이블 1개에 일정 개수의 레코드가 축적될 때까지 100% INSERT 연산을 수행하는 테스트이다. 일반 환경, HA환경(Async모드), HA 환경(Sync 모드)에서 각각 테스트를 수행하였다.
(CPU: Xeon(R) CPU 3065 @ 2.33GHz, Memory: 4G, OS: Linux CentOS 2.6.18, CUBRID 2008 4.0.0233, MySQL 5.5.11)

 

table.jpg

 

최신 버전의 CUBRID과, MySQL을 적용하여 테스트한 결과, 일반 환경에서는 MySQL의 입력 성능이 평균 20% 더 높지만, HA 환경(Async모드)을 구성했을 때는 CUBRID의 입력 성능이 평균 9% 더 높았다. 또한, HA 환경(Sync모드)을 구성했을 때는 슬레이브 노드에서 트랜잭션이 커밋된 이후에 마스터 노드에서 트랜잭션을 완료 처리하므로 Async일 때보다 약 2배의 시간이 소요되나, 복제 지연은 거의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단, 서비스 부하 패턴 및 장애 발생 시점의 복제 데이터 양에 따라 테스트 결과는 상이할 수 있음을 고려하여야 한다.

 

2) Failover 테스트
서비스 운영 중에 자주 발생되는 장애 유형을 6가지로 분류하고, 각 장애 상황에서 CUBRID HA가 성공적으로 Failover를 수행하는지에 관한 테스트이다. 덧글을 입력할 수 있는 게시판 어플리케이션에서 30개의 동시 쓰레드가 QPS 700 수준의 쓰기 및 읽기 연산을 수행하는 도중 장애가 발생하는 시나리오이다. 단, Failover 시간 및 TPS가 정상화되는데 소요되는 총 시간은 서비스 부하 패턴 및 장애 발생 시점의 복제 데이터 양에 따라 상이할 수 있음을 고려하여야 한다.
(CPU: 4 core * Xeon(R) CPU X3350 @ 2.66GHz, Memory: 4G, OS: Linux CentOS 2.6.18, CUBRID R2.2 Patch 9)

 

table 4.jpg

 표 4. CUBRID HA의 Failover 성능 테스트 결과

 

결론. 궂은 날 빛나리라.


지금까지 DB 서버 이중화 구축을 위한 각 제품별 HA 솔루션의 특징을 살펴보고, 비용 고민 없이 도입할 수 있는 오픈소스 제품인 MySQL과 CUBRID의 HA 의 동작 방식과 특징, 그리고 성능을 세가지 목표 관점에서 검토해 보았다.
만약, HA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 있다면 이것만은 명심하자. 걱정 없이 슬레이브 데이터베이스에 실시간 백업(hot backup)을 걸 수 있는 날, 서버 장비가 갑자기 고장 나도 서비스가 중단 없이 운영되는 날, 근무 시간 동안 DB 엔진 버전 업그레이드 작업을 완료하고 퇴근하는 날, 그 날은 온다는 것을.

 

 

참고문헌

[1] High Availability, http://en.wikipedia.org/wiki/High_availability, Wikipedia
[2] Failover, http://en.wikipedia.org/wiki/Failover, Wikipedia
[3] Shared Nothing Architecture, http://en.wikipedia.org/wiki/Shared_nothing_architecture, Wikipedia
[4] Oracle Database High Availability, http://www.oracle.com/technetwork/database/features/availability/index.html
[5] Database Mirroring in SQL Server 2005, http://technet.microsoft.com/en-us/library/cc917680.aspx
[6] MySQL HA/Scalability, http://dev.mysql.com/doc/mysql-ha-scalability/en/index.html
[7] CUBRID 4.0 매뉴얼, http://www.cubrid.com/manual/840/index.htm


 


  1. 오픈소스 CMS XE3, CUBRID 연동 지원

    최근 XE 오픈소스 개발팀으로부터 이메일을 수신했습니다. 현재 진행 중인 XpressEngine 3.0 (XE3) 프로젝트에서 CUBRID 연동 개발 및 배포가 완료되었다는 내용으로, XE3의 Laravel 프레임워크(PHP 프레임워크)에서 사용할 수 있는 CUBRID 용 DB 드라이버를 개발한 것입니다. 개발된 코드는 GitHub 등을 통해 공개가 되었으며, XE3에 포함되어 배포 중에 있다고 합니다.   -> https://packagist.org/packages/xpressengine/laravel-cubrid -> https://github.com/xpressengine/laravel-cubrid   XE3의 전신은 고영수 개발자가 1999년 말에 배포한 게시판(BBS) 프로그램 ‘제로보드(Zeroboard)’로서, 2000년대 초반 닷컴 열풍과 더불어 많은 사용자 층을 확보하게 되었습니다. 이후 2007년 3월에 NHN (현, 네이버)에서 인수하여 오픈소스 프로젝트로 전환을 하였으며, 브랜드명도 XpressEngine (XE)로 변경되었습니다.   -> NHN, ‘제로보드XE’ 공개 (머니투데이, 2007-08-13)   2000년대 말 당시 NHN 기술부문에서 대외적으로 역점을 두었던 사안이 국내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생태계 기여 및 독립사이트 활성화를 위한 NHN 정보플랫폼 확산이었는데, XE는 이러한 활동에 중심적...
    Date2017.11.03 Category알려요~ By정병주 Views29
    Read More
  2. Oracle Database SE2 살펴보기

    오라클의 FY 2016 3사분기 시작일인 2015년 12월 1일을 기점으로 Oracle Database Standard Edition 1과 Standard Edition 제품 판매가 중단되었으며, Standard Edition 2가 새롭게 추가 되었습니다. 또한, 2016년 8월 31일자를 기해서 Oracle SE1, SE에 대한 서포트와 보안 패치, 업그레이드 서비스가 종료되었습니다.   DBMS 시장의 강자인 Oracle Database 제품군에 변화가 생긴 것으로, 이러한 정책 변화는 다수의 사용자들에게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사안이라 국내 IT 매체에서도 이슈화를 할 것으로 생각했었습니다. 그런데, 당시 관련 기사를 검색해 보면 CIO Korea의 외신 번역기사와 데이터넷 기사 외에는 전무한 상태였으며, 개인적으로는 ‘왜 관련 기사를 쓰지 않을까?’하고 약간 의아한 생각이 들기도 했었습니다.   ->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만료일에 주의하라" 애널리스트 경고 (CIO Korea, 2015-11-13) -> “SMB 시장에서 脫 오라클 바람 예고” (데이터넷, 2016-03-02)   어느덧 2년 가까운 시간이 지났기 때문에 대부분의 사용자 분들이 Oracle Database SE2 관련 정보를 습득하고 계시겠지만, 간략하게 정리를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구분 SE1 SE SE2 릴리...
    Date2017.10.27 Category시장 살펴보기 By정병주 Views40
    Read More
  3. ‘시작하세요! 큐브리드’ 전자책 다운로드 1천건 돌파!!!

    '시작하세요! 큐브리드' 전자책 다운로드 수가 1,000건을 넘었습니다(10월 20일 기준 1,007건). 금년 2월 8일부터 무료 다운로드가 시작되었으니 약 8개월 10일 정도 걸렸으며, 일 평균 다운로드 수는 4건입니다. 원래 ‘시작하세요! 큐브리드’ 도서는 2015년 5월 출간된 이후 하드 카피와 전자책(PDF) 형태로 유료 판매를 했었으며, 금년 2월에 출판사인 위키북스의 도움으로 전자책을 무료로 전환했습니다. CUBRID 사용자 확산을 위한 조치였는데, 기대 이상으로 많은 분들이 다운로드를 받아가셨습니다.  [도서 다운로드: http://www.cubrid.com/notice/3808747]  참고로, 2008년 2월에는 ‘큐브리드 7.3을 이용한 데이터베이스 이해와 실습’이라는 도서를 출간한 적이 있습니다. 당시 도서 출간 목적은 대학에서 데이터베이스 이론을 가르치면서 DBMS 실습 과정에 CUBRID를 활용하도록 하기 위함 이었습니다. 따라서, 데이터베이스의 이론적인 배경이 부족한 학생들에게 데이터베이스에 대한 기초적인 지식을 습득할 수 있도록 콘텐츠가 구성되어 있습니다. 얼마전 10월 황금연휴 기간에 교보문고 강남점에 간 적이 있었는데, 아직도 책장에 꽂혀 있어서 깜짝 놀랐습니다. 출...
    Date2017.10.20 Category알려요~ By정병주 Views158
    Read More
  4. 국가정보자원관리원 G-클라우드

    G-클라우드 추진 배경 대한민국 전자정부의 심장 역할을 수행하는 국가정보자원관리원(구, 정부통합전산센터)는 47개 중앙행정기관의 IT 인프라를 위탁 운영하는 행정안전부 산하기관으로 약 22,000개 SW와 24,000개 HW 정보자원의 효율적 운용을 통해 24시간 365일 중단 없는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제1센터(대전)와 제2센터(광주)에 각 기관의 업무시스템이 입주하고 있습니다.   국가정보자원관리원에서는 새로운 IT 서비스 패러다임으로 클라우드 컴퓨팅이 부각 되면서 정보자원의 효율적 도입 및 구축을 통한 비용절감과 대국민 서비스 향상의 동시 실현이 가능한 정부 클라우드컴퓨팅 센터 구현을 추진하고 있으며, 2017년까지 1) 전자정부 업무의 클라우드 환경 60% 전환, 2) 공개 소프트웨어 50% 도입, 3) IT 운영 예산 40% 절감이라는 세부적인 목표 하에 G-클라우드 구축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습니다. G-클라우드 추진 현황 2011년부터 대전센터를 중심으로 G-클라우드 시범 인프라를 구축하기 시작하였으며, 클라우드 풀(Pool) 구축을 위한 x86 범용 서버와 Linux/Windows 가상화 솔루션, 공개SW 기반의 OS, DBMS, WEB/WAS를 도입하였습니다. ...
    Date2017.09.19 Category고객 적용사례 By정병주 Views117
    Read More
  5. 서버 시장의 변화 - x86 Up, Unix Down

    2008년 CUBRID가 오픈소스 DBMS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내부적으로 중요한 의사결정이 있었습니다. 그것은 바로 Unix 계열 운영체제를 지원하지 않는 것이었습니다. 기존에 CUBRID는 Linux, Windows 운영체제 외에 Unix 계열 운영체제(HP HP-UX, IBM AIX, SUN Solaris)를 모두 지원하였으며, 오픈소스 전환 이후 Linux와 Windows 운영체제에만 집중하기로 한 것입니다. 당시 Unix 계열 고객사도 있었기 때문에 내부적으로 갑론을박이 있었지만, 제한된 개발 리소스로 다양한 운영체제를 지원하는 것보다는 선택과 집중을 통해 CUBRID 제품의 성능 향상과 기능 개선에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사실, 다양한 운영체제를 지원하기 위해서는 개발 및 QA 인프라 구축, 운영체제 포팅, 그리고 서스테이닝 등 상당한 비용이 수반될 수 밖에 없습니다. 최근 IT 시장조사 기관인 가트너의 2017년 2분기 세계 서버 매출 결과를 보면 x86 서버는 출하량 2.5%, 매출 6.7% 증가한 반면, Unix 서버(RISC·아이테니엄 서버)는 각각 21.4%, 24.9% 하락했습니다. -> 관련 기사: HPE, 2017년 2분기 서버 매출 1위 유지(블로터닷넷, 2017.09.14) Unix 서버 출하량과 매출이 급격하게 추락하는 원인에는 ...
    Date2017.09.15 Category시장 살펴보기 By정병주 Views88
    Read More
  6. 클라우드와 리눅스, 그리고 마이크로소프트

    2014년 10월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마이크로소프트 기자간담회에서 2월에 취임한 신임 CEO인 사티아 나델라(Satya Nadella)는 “Microsoft loves Linux”라는 메시지를 전달함으로써 시장에 충격을 주었습니다. 왜냐하면 전임 CEO인 스티브 발머(Steve Ballmer)는 리눅스를 “암(cancer)”적인 존재라는 표현으로 적대시 해왔고, 마이크로소프트 회사 자체가 독점(proprietary) 소프트웨어를 통해 엄청난 수익을 창출한 대표적인 기업이기 때문입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CEO가 바뀌었을 뿐인데 어떻게 리눅스를 바라보는 회사의 입장이 180도 바뀌었을까요? 사티아 나델라 CEO의 설명을 들어보면 이미 마이크로소프트 애저(Azure) 플랫폼의 VM (Virtual Machine) 중에 약 20% 정도가 오픈소스 운영체제라는 것입니다. 따라서,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플랫폼을 확산시키기 위해서는 리눅스 사용자들을 수용할 수 밖에 없었던 것이며, 실질적으로 ‘마이크로 소프트의 밥줄은 윈도우가 아니다.’라는 기사를 확인해 보면, 2015년 4사분기 기준으로 매출 실적 1위는 클라우드 서버, 2위는 게임 부문, 3위 오피스, 4위 윈도우 순으로 나타납니다. (윈도우의 전체 매출 비중은 10%)...
    Date2017.09.06 Category시장 살펴보기 By정병주 Views65
    Read More
  7. 공생발전형 SW 생태계 구축 전략에 대한 단상

    작년 10월말 ‘공생발전형 SW 생태계 구축 전략’이 발표되었다. 전략의 기본방향은 IT서비스는 대기업 중심의 시장질서에서 전문*중소기업 중심으로 전환하고, 패키지SW*임베디드SW는 대한민국 경제의 사활이 걸린 분야로 핵심경쟁력 제고에 주력하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한 정책 부문으로 SW 공정거래 질서 확립, SW 기초체력 강화, SW 융합 활성화, 지속적 추진체계 확보 4개를 선정하고 총 11개의 정책 과제를 제시했다. 이 중 시장에 충격을 주었던 정책 과제가 소프트웨어 공정거래 질서 확립을 위한 전문*중소기업 참여 확대 및 감시기능 강화였다. 그 동안 대기업 SI 업체들이 계열사의 일감몰아주기에 의존하고 저가로 공공시장에 참여함으로써 소프트웨어 생태계를 왜곡하고 중소 SW 기업의 성장을 저해했다는 이유에서다. 구체적인 실천방안으로 소프트웨어산업진흥법 개정을 통해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 소속 SI 기업의 공공시장 신규 참여를 전면 제한한다는 내용을 제시했으며, 법률 개정 전까지는 대기업 참여하한제 하한금액을 상향 적용하겠다는 것이다. 한국SW전문기업협회 등 패키지 SW 업계에서는 기자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환영의 목소리를 일관되게 내고 있...
    Date2012.01.26 Category오픈소스 이야기 Byadmin Views25153
    Read More
  8. 인덱스, 아는 만큼 보인다!......DBMS 개발자가 전하는 인덱스 활용 노하우

    인덱스, 아는 만큼 보인다! DBMS 개발자가 전하는 인덱스 활용 노하우 고성능 서비스를 구축하기 위한 DB 쿼리 튜닝의 핵심은 인덱스를 얼마나 잘 활용하는가에 달려 있다. 지난 3년 동안 CUBRID를 NHN 내/외부 서비스에 적용하면서 의외로 많은 개발자들이 DB 인덱스에 대해 “잘” 알지 못하고 “잘” 활용하지 못한다는 것을 발견하였다. 본 기고문에서는 6월 30일에 출시된 CUBRID 2008 R4.0에 적용된 다양한 인덱스 기법을 중심으로 인덱스 구조와 인덱스 활용 노하우를 쉽게 설명하고자 한다. 단, MySQL, MS-SQL, Oracle 등 다른 DBMS에서도 이와 동일/유사한 인덱스 기법이 적용되어 있으므로 본 기고문에서 소개할 인덱스 활용 노하우가 CUBRID에 국한되지 않는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 * 본 게시글은 월간 마이크로소프트웨어 8월호에 게재된 내용의 원작입니다. 월간 마이크로소프트웨어에서는 약간 내용이 줄어서 게재된 관계로 본 게시글과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 강동완 | NHN Bu...
    Date2011.08.12 Category제품 여행 Byadmin Views31973
    Read More
  9. 죽지 않아야 한다. 날리지 말아야 한다. 빨라야 한다.

    무중단 서비스를 위한 DB 서버 이중화 구축 죽지 않아야 한다. 날리지 말아야 한다. 빨라야 한다. * 본 게시글은 월간 마이크로소프트웨어 7월호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 오보명 obm@nhn.com | NHN Business Platform 서비스 플랫폼 개발 센터에서 플랫폼 확산 업무 및 오픈소스 라이선스 컨설팅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4년 전 CUBRID라는 국산 DBMS와 인연을 맺은 이후, CUBRID 의 국내/해외 확산 업무를 담당하고 있으며 CUBRID 글로벌 커뮤니티 사이트(http://cubrid.org)를 운영하면서 전세계 개발자들과 소통하고 있다. ---------------------------------------------------------------------------------------------------------------------------------------------------------------------------- 2011년 6월 17일(금) 자정 00:00부터 오전 09:30분까지 국내 홈쇼핑 선두 업체의 쇼핑 사이트가 시스템 점검을 이유로 서비스 운영을 일시 중단했다. 해당 업체의 2010년 매출액과 ...
    Date2011.08.03 Category제품 여행 Byadmin Views48928
    Read More
  10. CUBRID BI 변경 뒷이야기

    CUBRID 2008 R4.0 Beta 출시에 맞춰 CUBRID BI (Brand Identity)가 변경되었습니다. BI를 변경하게 되었던 배경은 1) 글로벌 진출에 따른 차별화된 아이덴티티 확립, 2) 오픈소스의 친근한 이미지와 기업 솔루션의 전문적 이미지를 함께 추구할 수 있는 아이덴티티 확립, 3) 별도의 심볼을 제작하여 홈페이지, 사용자 커뮤니티, 제품 아이콘 등으로 아이덴티티를 확장 활용할 수 있는 필요성 3가지로 정리할 수 있습니다. 금년 2월부터 브랜드 디자인 컨셉에 대한 세부적인 논의가 시작되었고, CUBRID가 추구하는 컨셉을 “성능, 안정성, 기능 향상을 위해 끊임없이 진화하는 오픈소스 DBMS”로 정하고, 이를 위해 브랜드 심볼은 “도전, 진화, 성장, 혁신, 친근, 신선함”의 이미지를 제공하는 것으로 정리를 했습니다. 4월 초에 1차 작업으로 총 9개의 시안이 나왔으며, 이중 3개가 선별되어 한국/중국/루마니아로 구성된 CUBRID 커뮤니티 멤버들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가 진행되었습니다. 첫번째 로고는 “큐브(Cube)”와 “구조(Structure)”, 두번째는 “큐브(Cube, Data)”와 “연결(Bridge, Connect), 세번째는 “기하학(Geometry)”과 “무한(Infinite)”이라는 모티브를 기반으로 디...
    Date2011.05.20 Category알려요~ By정병주 Views4824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Contact Cubrid

Tel. 070-4077-2110 / Email. contact_at_cubrid.com
Contact Sa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