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ground Image
조회 수 2965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얼마 전 큐브리드가 제품 다운로드 10만건을 돌파했다는 소식을 전하면서 지인으로부터 많은 격려와 축하를 받았다. 큐브리드가 한 일이라기 보다는 큐브리드를 사용하고 있는 사용자들이 축하를 받아야 하겠지만 어찌됐던 기쁜 일이 아닐 수 없다. 생각해 보면, 국산 소프트웨어로서 그것도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로서 일반 애플리케이션이나 솔루션이 아닌 DBMS라는 조금은 어렵고 제한적인 소프트웨어를 10만건씩 다운로드 했다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 아닐 수 없다.

 

이러한 결과가 가능할 수 있었던 것은 로그인없이 어느 누구나 제품을 다운로드 할 수 있도록 한 정책덕분도 있겠지만, 큐브리드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오픈소스 소프트웨어와의 연동으로 더 많은 사용자를 확보한 덕분이라고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무료로 진행하는 큐브리드 교육뿐 아니라 실시간으로 제품에 대한 궁금증을 8시간안에 해결해 주는 온라인 기술지원도 있었기에 가능했을 것이다. 그러나 무엇보다 지속적인이고 주기적인 제품 업데이트가 없었다면 가능했을까?
이러한 주기적인 업데이트를 하기 위해 이미 해외를 중심으로 추후 버전에 포함되었으면 하는 기능과 성능에 대한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고 있다. 바로 http://cubrid.uservoice.com이다. 사실 DBMS도 일반적인 기능 이외에 회사나 개발자에 따라 요구하는 기능이나 성능이 다를 수 있다. 모두를 충족시킬수는 없지만 개발 일정을 고려해 포함 가능한 기능들은 중장기 계획을 가지고 포함을 시키고 있는 것이다.

 

End Point's Blog에 따르면, PostgreSQL의 제품 릴리스는 버전 6이후부터 약 288일이 걸렸다고 한다. 버전 7을 릴리스하려면 367일, 버전 8을 릴리스하려면, 410일이 걸린다고 한다. 그러니까 의견 수렴을 한 신규 버전을 사용하려면 거의 1년 남짓을 기다려야하는 셈이다.

릴리스주기_PGSQL.jpg

MySQL을 살펴보면, 최초 버전이1999년 1월 5일에 릴리스되었고 그 후 395일 이후인 2000년 6월 28일에 3.23버전이 릴리스 되었다. 공식 버전이 아니였음에도 불구하고 1년여 가까이 걸린 셈이다. 그 후 2001년 1월 17일 공식버전이 릴리스되었는데 결국 공식버전출시에 562일이 걸린셈이다. 4.0버전은 2003년 3월 15일에 출시되어 787일이 걸렸다.  메이저 버전인 5.0버전은 2005년 10월 19일에 출시되고 5.1버전은 1122일 이후인 2008년 11월 14일에 발표되었다. 이러한 MySQL의 릴리스 히스토리로 볼 때 버전 출시에 692일 그러니까 약 2년여가 걸리는 셈이다

큐브리드는 오픈소스화 선언이후부터 산정하는 것으로 하고 살펴보면,
큐브리드 2008 R1.1버전이 2008년 11월 22일 공식 릴리스 된 이후, 55일 이후인 2009년 1월 16일 1.2버전이 릴리스 되었다. 1.3버전은 2009년 2월 2일, 1.4버전은 2009년 3월 12일, 1.5버전은 4월 16일에 각각 릴리스되었다. 메이저 버전인 2.0의 경우에는 2009년 8월 14일 릴리스 이후, 약 151일 이후인 12월 29일에 발표되었다. 2.2버전은 2010년 1월 19일, 2.2버전은 10월 4일 각각 릴리스되었다. 3.0베타 버전이 2010년 7월 19일 릴리스 된 이후, 157일이후에 2.2버전이 릴르스되고 3.0공식버전이 10월 5일 출시되어 베타버전 출시 75일만에 출시된 것이다. 이러한 릴리스 히스토리를 살펴보면 큐브리드는 평균 85일정도의 릴리스 주기를 갖게 된다.

즉, PostgreSQL은 9달에서 13개월정도의 릴리스주기를, MySQL은 약 2년의 릴리스 주기를, 큐브리드는 3개월 정도의 릴리스 주기를 갖고 있는 것이다.

 릴리스 주기_큐브리드.jpg

 
릴리스 주기가 빠르다고 하여 좋은 제품이라 단언하기는 힘들다. 벤더마다 제품 전략이 다르고 기술이 다르며 조직체계가 다르기 때문에 릴리스 주기가 같은 수는 없지만, 제품의 릴리스 주기만을 놓고 본다면 큐브리드가 다른 경쟁제품에 비해 유연성에 있어 조금은 적극적이지 않나 싶다.

 

벌써 12월 한해도 열흘 남짓 남았다. 늘 이맘때가 되면 송년회다 비즈니스 리뷰에다 정신이 없지만, 집에 가는 발걸음에는 아련함과 쓸쓸함이 녹아 있기 마련이다. 한 해를 정리하면서 돌이켜보면, 큐브리드는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로서, 국산 DBMS로서 힘들고 험난한 여정이였음에도 불구하고 아쉬움과 미련보다는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는 시간이 아니였나싶다

 


  1. NHN은 CUBRID를 얼마만큼 사용하고 있을까?

    지난 주 목요일 전자신문 정보통신면(7면) 좌상단에 “NHN, DBMS 국산 ‘큐브리드’로”라는 제목으로 기사가 크게 게재되었습니다(관련 기사 참조). 국내 최대 규모의 데이터베이스를 보유하고 있는 NHN이 네이버 서비스와 사내 인프라에 적용되는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을 모두 CUBRID로 교체한다는 내용으로 as-is와 to-be에 대해서 기술되어 있습니다. 기사 내용을 정리해 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As-is - NHN은 3년 전부터 CUBRID DBMS를 적용하기 시작 -> 오픈소스 DBMS로 전환하기 전인 CUBRID 7.x 버전부터 사용 - 현재 네이버에서 제공하는 80여개의 서비스에 적용했음(NHN 전체 서비스의 30% 수준) - DB 서버 수 기준으로 NHN 전체 서버 중 5~6%에 해당 - 적용 분야도 카페 덧글, 블로그 덧글 등 대용량 서비스를 포함한 핵심 분야 To-be - DB 서버 수 기준으로 2011년 말까지 NHN 전체 서버의 약 30%에 CUBRID가 적용될 전망 - CUBRID DBMS 적용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향후 2~3년 안에 가능한 모든 DBMS를 CUBRID로 전환할 계획 2008년 11월 CUBRID가 오픈소스 DBMS로 전환되고 2년 3개월이 조금 넘은 시점인데 NHN의 주류 DBMS로 자리매김을 했으며, 향후 ...
    Date2011.03.15 Category고객 적용사례 By정병주 Views29216
    Read More
  2. CUBRID vs. Oracle 총소유비용(TCO) 비교

    작년 말 CIO BIZ+ 기사를 통해 오라클이 서버용 SW 라이선스 정책을 수정했다는 내용을 확인하게 되었습니다. 내년부터 HP서버용 오라클 SW 가격 ‘2배’...썬은 50%↓ 기사 내용의 요지는 스팍 프로세서의 라이선스 팩터(코어에 대한 라이선스 가중치)를 0.75에서 0.5로 내리고, HP 아이테니엄 프로세서(팩터 0.5)와 IBM 파워 프로세서(팩터 0.75)에 대한 팩터는 1로 조정을 함으로써 HP/IBM 서버 기반으로 Oracle DBMS를 구축할 경우 라이선스 비용이 증가하게 되었다는 것입니다(Oracle for HP는 100%, Oracle for IBM은 33% 가격 인상 효과). 반대로 SUN 서버 + Oracle 조합으로 구매하는 사용자는 DBMS 라이선스에 대한 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요. IBM이야 자체적으로 DBMS 제품(DB2)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영향을 덜 받겠지만, HP는 상황이 달라지는 것 같습니다. 최근 코리아크레딧뷰로(KCB)가 유닉스 서버 가상화 및 통합 사업을 진행하면서 기존 HP 서버를 IBM 서버로 전면 교체하기로 결정을 했다고 합니다(관련 기사: HP 유닉스서버, 오라클 가격인상 직격탄 맞다). 반면 MS와의 협력을 강화하여 어플라이언스 4종을 발표하는 행보를 보이고 있고요(관련 ...
    Date2011.01.29 Category라이선스 고찰 By정병주 Views42274
    Read More
  3. CUBRID vs MySQL vs PstgreSQL 제품릴리스 시기 비교

    얼마 전 큐브리드가 제품 다운로드 10만건을 돌파했다는 소식을 전하면서 지인으로부터 많은 격려와 축하를 받았다. 큐브리드가 한 일이라기 보다는 큐브리드를 사용하고 있는 사용자들이 축하를 받아야 하겠지만 어찌됐던 기쁜 일이 아닐 수 없다. 생각해 보면, 국산 소프트웨어로서 그것도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로서 일반 애플리케이션이나 솔루션이 아닌 DBMS라는 조금은 어렵고 제한적인 소프트웨어를 10만건씩 다운로드 했다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 아닐 수 없다. 이러한 결과가 가능할 수 있었던 것은 로그인없이 어느 누구나 제품을 다운로드 할 수 있도록 한 정책덕분도 있겠지만, 큐브리드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오픈소스 소프트웨어와의 연동으로 더 많은 사용자를 확보한 덕분이라고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무료로 진행하는 큐브리드 교육뿐 아니라 실시간으로 제품에 대한 궁금증을 8시간안에 해결해 주는 온라인 기술지원도 있었기에 가능했을 것이다. 그러나 무엇보다 지속적인이고 주기적인 제품 업데이트가 없었다면 가능했을까? 이러한 주기적인 업데이트를 하기 위해 이미 해외를 중심으로 추후 버전에 포함되었으면 하는 기능과 성능에 대한 의견을 적극적...
    Date2010.12.22 By멜라니 Views29658
    Read More
  4. CUBRID 서비스 계약에 대한 이해 – 독립 소프트웨어 벤더(ISV)

    지난 달에 최종사용자(End-user)를 위한 CUBRID 서비스 계약에 대해 간략하게 살펴보았습니다. 금번에는 독립 소프트웨어 벤더(ISV: Independent Software Vendor)들이 CUBRID 기반으로 응용 소프트웨어(애플리케이션)를 개발/포팅하여 판매하는 경우에 대해서 설명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CUBRID는 오픈소스 DBMS이고, DBMS 엔진은 GPL v2 or higher, 인터페이스는 “BSD 라이선스”를 적용하고 있다는 것은 잘 알고 계실 것입니다. 여기서 인터페이스 함은 JDBC, PHP, ODBC, OLEDB, CCI (C Client Interface) 등을 의미하며, 일반적으로 DBMS 기반의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때 주로 사용합니다. 따라서, CUBRID는 ISV들이 애플리케이션 개발/포팅을 완료한 후 최종사용자를 대상으로 비즈니스를 전개할 때 애플리케이션 소스코드를 공개할 필요가 없으며, 이와 관련된 상세한 내용은 “차별화된 라이선스 정책, 큐브리드 OSS 라이선스 가이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첫번째 모델은 ISV가 큐브리드사 기술지원 서비스 계약 없이 자체적으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여 판매하는 방식입니다. 주로 소규모의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하며, 최종사용자에 대한 CUBRID 기술지원까...
    Date2010.11.16 Category라이선스 고찰 By정병주 Views32699
    Read More
  5.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기반의 성공적인 비즈니스 모델

    11월 2일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한국공개SW활성화포럼, 한국공개소프트웨어협회에서 주관한 제2회 공개SW Day 행사에 참석을 했었습니다. 행사의 주요 일정으로 개발자 대회 시상식과 트레이닝 캠프가 진행되었으며, 오전에 카네기멜론대 실리콘밸리 캠퍼스에서 소프트웨어 매니지먼트 프랙티스를 가르치고 있는 Tony Wasserman 교수가 “Building a Business on Open Source Software”라는 주제로 해외초청 강연을 해 주셨습니다. Wasserman 교수는 강연을 시작하기 전 본인의 노트북과 LCD 프로젝터 간 연결이 매끄럽지 못해 잠시 난관에 부딪쳤는데, 그 와중에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행사에서 윈도우 기반의 노트북으로 발표를 하는 것이 맞느냐?”라는 질문을 던져 청중들에게 웃음을 선사했습니다(Wasserman 교수는 리눅스 OS를 사용함). 총 11개의 비즈니스 모델에 대해서 발표를 해 주셨고, 대부분 일반적인 내용들이라 새로움 또는 신선함에 대한 욕구 충족은 되지 않았지만, 전반적으로 핵심 내용만 잘 기술되어 있어서 발표자료의 일부를 발췌해 보았습니다(영어 단어가 평이하여 번역하지 않음). Subscription Model - User downloads software ...
    Date2010.11.13 Category오픈소스 이야기 By정병주 Views42208
    Read More
  6. CUBRID 서비스 계약에 대한 이해 – 최종사용자

    CUBRID는 오픈소스 라이선스를 채택하고 있습니다. DBMS 엔진은 GPL v2 or higher, 인터페이스는 BSD 라이선스를 적용하고 있으며, 소프트웨어 사용에 아무런 제약조건이 없습니다. 따라서 상용 소프트웨어와 같이 소프트웨어 라이선스(사용권)를 얻기 위해 비용을 지불할 필요가 없습니다. (참고: CUBRID 라이선스 및 서비스 정책에 대한 고찰) CUBRID는 별도의 라이선스 비용 없이 서비스 비용만 지불하면 되며, 고객들을 만날 때 자주 질문 받는 내용 중 하나인 서비스 정책과 계약 방법에 대해 살펴 보도록 하겠습니다. CUBRID의 서비스 정책은 크게 프로페셔널 서비스와 서포트 서비스로 나뉘어집니다. 프로페셔널 서비스는 개발 단계에서 제공되는 서비스로서 DB 설계 지원, 스키마 리뷰, 질의 리뷰, 데이터 변환 및 성능 튜닝 서비스 등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비용은 시간당 9만원(VAT 별도)이며, 지원 받고자 하는 시간만큼 계약을 체결하고 서비스를 제공 받으시면 됩니다. 응용 개발이 끝나면 일반적으로 운영 단계로 넘어갑니다. 운영 단계에서는 정기적인 예방점검(PM: Preventive Maintenance)을 통해 문제 발생을 선제적으로 방지하고, 각종 온라인 지원 및 트러...
    Date2010.10.12 Category라이선스 고찰 By정병주 Views35366
    Read More
  7. 함께이기에 더욱 보람된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확산! XE와 함께하는 큐브리드

    지난 SW업계에 있으면서 늘 들어왔던 사용자들의 소프트웨어에 대한 인식 재고에 대해 절감을 하는 게 아마도 가장 최근이 아닐까 싶습니다. IT환경속에서 무형의 자산인 소프트웨어의 활성화가 하드웨어만큼 발전하지 못한 것도 어찌보면 이 이유에서지 않을까 싶은데요… 국내에서 몇 되지 않은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업체로서 어찌 보면 쉽지 않은 도전을 하고 있는 큐브리드에게는 더욱 더 실감하는 부분이 아닐까 싶습니다. 예전 외국의 오픈소스 사용현황 및 참여도 현황 자료를 보니 외국의 경우, 여기서 말하는 외국이라 하면 대부분이 선진국을 말하지만 이웃 중국이나 태국의 경우에도 오픈소스 소프트웨어에 대한 관심과 참여도가 우리나라 보다 높게 나타나고 있었습니다. 그만큼 국내에서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라는 분야에 있다는 것이 쉽지 않은 게임이라고 할 수 있겠죠. 더욱이 소프트웨어 중에서도 어렵다는 데이터베이스쪽에서의 오픈소스는 외부에서 프로젝트에 참여할 개발자를 발굴하고 같이 성장하는 것이 더욱더 어려워 보입니다. * 출처: 레드햇과 조지아 공과대학교가 공동으로 전세계 75개국의 오픈소스 환경을 비교, 분석한 ‘오픈소스 인덱스’ 보고서....
    Date2010.07.22 By멜라니 Views43413
    Read More
  8. 기획연재[6] CUBRID 제품 분석 – 클릭카운터

    이번 제품 분석에서는 클릭카운터 기능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한다. 인터넷 서비스 중 접속자의 관심도 등을 알아 볼 수 있는 방법으로 조회수를 확인한다. 현재 많은 인터넷 서비스에서 조회수를 이용한 관심도 및 서비스 이용량 정도를 파악하고 있다. 이를 위하여 CUBRID에서는 클릭카운터 함수를 지원한다. 클릭카운터란 인터넷 서비스 중 조회수 증가를 위한 select/update작업을 한번에 처리해 주는 기능을 말한다. 이는 사용자 정의 트랜잭션과 별도로 시스템 내부에서 사용되는 top operation이 적용되어 트랜잭션의 commit/rollback과 상관없이 데이터베이스에 자동으로 적용된다. 클릭카운터 기능을 사용하기 위해 사용하는 함수로는 INCR/DECR함수가 있다. INCR는 1씩 증가, DECR는 1씩 감소하는 함수이다. 각 함수는 select문의 최상위 구문에서만 적용되어 사용되며 sub select문에서는 지원하지 않는다. select절에 INCR 함수를 명시한 경우, COUNTER 값을 1 증가하고 질의 결과는 증가하기 전의 값으로 출력한다. 그리고, INCR 함수는 질의 처리 과정에서 참여한 행(tuple)이 아니라 최종 결과에 참여한 행에 대해서만 값을 증가시킨다. 아래는 incr함수의 사용 ...
    Date2010.06.07 Category제품 여행 Bycubebridge Views38187
    Read More
  9. 큐브리드 글로벌 프로젝트 순항중!

    얼마 전 한 IT기자와 갖은 식사자리에서 “요즘 큐브리드는 좀 어때요? 해외 진출은 좀 성과가 있나요?”라는 질문을 받았다. “성과? 성과라면 예를 들어 어떤 것 말씀하시는 거예요? “그러니까 모 해외 어느 사이트에서 적용한다라던가 아니면, 해외 비즈니스를 함께할 파트너를 찾았다라던가… 모 그런 것 있잖아요…” “아아! 지금은 해외 파트너를 찾는다던가 아니면 고객을 잡는다라던가 그런 측면보다는 우선은 글로벌 오픈소스 업계에서 우리의 존재를 알리고 많은 관심을 갖게 하는 것이 우선적인 목표예요. 일단 물론 해외 파트너를 자처하는 업체들이 나온다면 좀 더 구체적으로 논의할 테지만, 우선은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로써, 인지도를 높이고 제품의 자발적인 참여도 높이고요.” “솔직히 국내 소프트웨어 업체 중에서 성공한 사례가 흔치 않아서, 큐브리드의 행보가 어떨지 많이 궁금합니다. 더구나 오픈소스라서 해외 진출면에서는 오히려 장점일 수도 있을 것 같고요..” 그렇다. 국내에서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업체도 드물고, 해외 성공 사례는 더더욱이 찾기가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보니, 우리가 진행하고 있는 방향이 맞는 것인지 단언하기가 어려운 부분도 있다...
    Date2010.06.05 By멜라니 Views27916
    Read More
  10. MySQL 컨퍼런스/전시회에서 만난 큐브리드

    『 발상의 전환 』 이 필요하다는 말을 자주 듣지만, 정작 다른 방향에서 생각하고 그 것을 실천하기는 그리 녹녹하지 않은 경우가 많다. 기업의 경우는 더욱 더 그렇다. 으레, 몸에 익은 것을 버리고 조금 다른 것을 시도하기가 어려운 경우가 많은 것이 사실이다. 큐브리드는 글로벌마케팅이라는 주제를 놓고 나름 작은 발상의 전환을 시도해 보았다. 그것은 다름이 아니라, 큐브리드와는 분명 대체제(代替劑) 관계에 있는 MySQL 컨퍼런스/전시회에 큐브리드 전시부스를 떡 하니 차려놓고선, MySQL 사용자들과 파트너들에게 큐브리드를 직접 소개하는 역발상의 기회를 가져보았다. 한마디로 말하자면, ‘적진 깊숙이 침투하여 우리 목적을 달성하려고 했다’고 표현하는 게 정확할 것 같다. 목표로 했던 이번 컨퍼런스/전시회는 MySQL 사용자들이 대거 참석한다는 오랠리(O’Reilly)사의 MySQL Conference&Expo 행사로서, 4월12일부터 3일간 캘리포니아의 산타클라라에서 개최되었다. 약, 2,000여명 이상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진 이번 컨퍼런스/전시회는 MySQL 을 이용하고 있는 충성도 높은 개발자들은 물론 MySQL 의 여러 파트너사에서 참석했다. 사실, 우리들은 출발하...
    Date2010.04.26 Category알려요~ Bythedot Views4857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Contact Cubrid

Tel. 070-4077-2110 / Email. contact_at_cubrid.com
Contact Sales